(주)비온시이노베이터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BonC소식
비온시이노베이터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한국전력, '빛가람 소프트웨어산업 발전 협약식'
관리자  2016-05-25 10:04:03  |  조회 : 16,417

한국전력'빛가람 소프트웨어산업 발전 협약식'


(주)비온시이노베이터 한국전력공사 협약기업 등록






한전은 지난 10일 13개 혁신도시 이전 기관, 5개 소프트웨어 진흥 기관 및 54개 소프트웨어 관련 기업과 빛가람 혁신도시를
소프트웨어 클러스터로 발전시키기 위한 공동 협약을 체결했다.  

이 날 협약식에는 조환익 한전 사장, 김종호 우정사업정보센터장, 이상무 한국농어촌공사 사장, 유대선 국립전파연구원장 등
19개 기관장과 54개 기업체 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기관 및 기업들은 빛가람 혁신도시 소프트웨어 산업 발전을 위해 최신 IT 기술 및 정보 교류,
지역 산학연과 R&D 협력, 소프트웨어 전문 인력 양성 및 지원, 실무협의체 구성 등을 하기로 했다.

한전은 빛가람 혁신도시를 에너지밸리로 만드는 프로젝트를 추진 중에 있다. 2020년까지 500개 에너지관련 기업을 유치해
미국 실 리콘 밸리나 영국의 사이언스파크 같은 특화도시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더불어 빛가람 혁신도시를 소프트웨어 클러스터로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우선 지역 소프트웨어 기업 지원을 위해
2016년 5월부터 ICT분야 고시금액(2억1000만원) 미만의 구매·용역 사업에 대해 지역제한 경쟁 입찰을 시행할 예정이다.
대표적인 소프트웨어로 에너지밸리 입주 업체 지원을 위한 '에너지밸리 포털사이트'를 구축할 예정이다.  

조환익 한전 사장은 "소프트웨어 산업은 대한민국의 미래를 창조할 신성장 동력으로써 에너지산업과 소프트웨어 융복합을 통해
고부가가치 상품을 개발해 해외로 수출을 해야 한다"며, "에너지 산업도 종래의 하드웨어 중심에서 소프트웨어 중심으로 전환되고
있으며 한전도 IOT, 빅데이타, AI 등 ICT 융복합 기술을 접목해 스마트한 에너지 신서비스를 제공하려고 한다"고 말했다.